업계소식

글보기
제목[업계소식]도심재생 민간참여 지원…융자한도 최대 50%2018-08-16 08:54:34
작성자

[영남일보 노인호 기자] 

국토교통부는 도심재생의 활성화를 위해 민간 참여를 확대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했다.

국토부는 지난해 3월 발표한 도시재생 뉴딜 로드맵의 하나로 도시재생 복합개발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지원 대상 및 수준 등 융자조건 전반을 개선, 민간 참여의 기회를 넓혔다고 14일 밝혔다.

도시재생 복합개발사업은 쇠퇴 도심의 지역 경제 활성화 및 고용기반 창출 등을 위해 주거·상업·공공시설 등 여러 사업을 복합적으로 연계해 추진하는 대규모 재생사업을 말한다.

국토부에 따르면 민간 참여 확대를 위해 융자금리는 기존 연 2.5%에서 연 2.2%로 0.3%포인트 낮추고, 융자한도는 기존 총사업비의 20%에서 최대 50%까지 확대했다. 도심재생사업에 참여하는 민간의 금융부담을 줄여주기 위해서다.

또 복합역사 개발사업, 노후 공공청사 재생사업 등 장기간 운영이 필요한 사업의 경우 융자 기간을 기존 13년에서 최장 35년까지 연장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.
 

지원 대상도 크게 늘렸다. 기존 부동산투자회사(리츠)에만 국한하던 지원 대상을 공기업, 지방공기업, 민간 등의 사업시행자까지 확대해 다양한 주체들이 도시재생 사업에 참여해 기금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.